석사논문 연구를 위한 인터뷰 가이드

카이스트 과학기술정책대학원 박사과정 강미량 miryang1002@kaist.ac.kr 1. 2019년 1월 어느 날, 나는 서울역 4층 엔제리너스 카페에 초조하게 앉아 있었다. 재활로봇 전문가에게 인터뷰를 요청했는데, 그가 만나기로 한 시간이 지났는데도 오지 않은 것이다. 당시에 나는 석사논문연구의 대상인 하반신마비장애인용 엑소스켈레톤(Exoskeleton, 강화 외골격)의 분류를 둘러싼 논쟁을 파악하기 위해 재활로봇 공학자들을 만나고 있었다.[i] 마르는 입에 침을 바르고 노트북을 펴서 준비해 간... Continue Reading →

‘필드’에서 필드하기: 숲과 산림과학, 인류학적 현지조사의 뒤얽힘에 대하여

존스홉킨스대학교 인류학과 박사수료명수민smyung1@jh.edu 숲으로 들어가기 “무단출입 및 임산물채취 금지. 산림자원법 제73조: 3년 이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 벌금 (위반시 고발조치).” 법의 언어와 산세리프 글꼴로 상투적인 경고를 날리는 플래카드를 무심코 지나치면, 철제 게이트가 새벽부터 달려온 낡은 SUV의 길을 막아선다. 게이트에 걸린 녹슨 자물쇠를 풀고 길을 트면 ‘임도(林道)’라 불리는 울퉁불퉁한 산길을 따라 필드로 이동할 수 있다.... Continue Reading →

실험실 고고학의 탄생 : 신임 교수의 신생 실험실 세팅 관찰기

실험실고고학자김연화yeonwha@gmail.com 두근두근, 새 실험실[i] 어려서부터 나는 이상하게 실험실에 매혹되었다. 큰 굴뚝 아래에 부글부글 끓고 있는 가마솥이 놓인 가가멜의 실험실이 시작이었을까. 티비에서 종종 보던 형형색색의 액체가 담긴 플라스크가 즐비한 실험실은 신비로운 공간이었다. 중고등학교 시절에는 한 학기에 한 번 정도 과학실에 들어가서 실습을 하는 시간이 그렇게 즐거울 수가 없었다. 벽에는 비커가 가득한 낡은 나무장이 병풍처럼 서 있는... Continue Reading →

WordPress.com 제공.

위로 ↑